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상협, 국방의 의무 마치고 인천유나이티드 합류

4211 구단뉴스 대외협력팀 2019-09-18 266






9월 17일 상무 전역…“인천의 잔류를 위해 최선 다할 것”


인천유나이티드 중앙 미드필더 이상협이 상주상무에서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9월 17일 팀에 합류, 18일 완전한 민간인 신분이 됐다.

이상협은 2017시즌을 앞두고 FC서울에서 인천으로 이적했다. 당시 이상협은 리그 20경기에 나서며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한 바 있다. 그리고 군 복무를 위해서 상주로 둥지를 옮겼다. 잦은 부상 탓에 2시즌 동안 8경기에 나서는 데 그쳤지만 출전할 때마다 특유의 날카로운 패스와 강력한 중거리 슈팅 등을 선보였다. 

인천은 올 시즌 K리그 1 잔류를 위해 치열한 생존 싸움을 이어가고 있다.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새롭게 합류한 마하지와 장윤호가 준수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지난 8월 12일 아산무궁화축구단에서 전역한 김도혁에 이어 이상협까지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추가로 팀에 합류해 더욱 탄탄한 중원을 구성하게 됐다.

한편 이상협은 지난 추석 명절부터 마지막 휴가도 모두 반납하고 팀 훈련에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빠르게 팀에 녹아들어 잔류 경쟁에 보탬을 안기기 위함이다. 이상협은 입대 전 등번호였던 17번을 달게 됐다. 

이상협은 “하루빨리 인천에 복귀해서 팀에 보탬이 되고 싶었다. 상주에서의 군 생활을 통해 이전보다 성숙해져서 돌아왔다”며 “인천의 K리그 1 잔류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IUFC MATCH

NEXT HOME MATCH

인천

V

10월 27일 (일) 16:00
@인천축구전용경기장

수원

NEXT MATCH

인천

V

10월 27일(일) 16:00
@인천축구전용경기장

수원

LAST MATCH

성남

0:1

10월 19일(토) 16:00

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