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인천유나이티드 요니치, 일본 J1리그 세레소 오사카로 이적

3783 구단뉴스 2016-12-06 5801
user image

인천유나이티드 요니치, 일본 J1리그 세레소 오사카로 이적
“인천은 늘 내 가슴속에 특별한 팀으로 기억될 것” 고별인사 전해


인천유나이티드 짠물 수비의 중심 ‘크로아티아 철옹성’ 요니치가 일본 J1리그 세레소 오사카로 이적한다.

인천 구단은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천의 캡틴 요니치가 최근 J1리그 승격의 기쁨을 맛본 세레소 오사카로 떠나게 됐다. 우리 구단은 진심으로 요니치의 앞날에 크나 큰 행운이 함께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요니치는 지난 2015년 인천 입단을 통해 K리그에서 새 도전에 나서 2015 FA컵 준우승, 2016 K리그 클래식 잔류에 크게 공헌했다. 그는 리그 기준 2015년 37경기, 2016년 34경기를 뛰며 총 71경기를 소화했다.

또한 요니치는 2015년과 2016년 2년 연속 K리그 클래식 베스트 11에 선정되며 인천의 위상을 드높였다.

이번 이적은 요니치를 떠나 보낼 수밖에 없는 상황을 알지만 적으로 만나기 싫다는 팬들의 의견이 반영된 결과물이기도 하다. 인천 구단은 팬들의 이런 의견을 적극 수렴해 국내가 아닌 국외 이적을 추진했다.

지난 11월 중순경 인천 구단 사무국을 방문해 임직원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는 등 작별의 인사를 고한 요니치는 일본 오사카로 건너가 세부 입단 절차를 모두 거친 뒤 세레소 오사카에서 새 도전에 나서게 됐다.

요니치는 “지난 2년 간 인천에서 팬, 팀 동료, 코칭스태프 그리고 한국의 좋은 친구들 모두와 함께할 수 있어 너무 기쁘고 행복했다. 인천은 늘 내 가슴속에 특별한 팀으로 기억될 것”이라며 “인천 팬들이 나에게 보내줬던 성원을 잊지 못할 것이다. 앞으로 인천이 행복한 시즌들을 보내길 바란다”고 고별인사를 전했다.

한편 인천 구단은 요니치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새로운 중앙 수비 자원의 영입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 구단뉴스

인천유나이티드, 2017년도 상품화사업권자 선정 공고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 2016-12-06 3212

IUFC MATCH

NEXT HOME MATCH

파이널라운드 준비중입니다

NEXT MATCH

포항

V

10월 24일(일) 15:00
@포항스틸야드

인천

LAST MATCH

인천

0:1

10월 06일(수) 19:00

강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