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김대경, 국방의 의무 다하고 인천유나이티드 합류

4336 구단뉴스 2021-08-03 754








‘전술적 감초’ 측면 자원, 등번호 36번…“후반기 인천에 보탬이 될 것”


인천유나이티드 미드필더 김대경이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팀에 합류했다.

인천 구단은 지난 2019시즌 여름 군 복무를 위해 시흥시민축구단으로 둥지를 옮긴 미드필더 김대경이 소집 해제되어 팀에 합류했다고 3일 밝혔다.

김대경은 산업기능요원으로 대체 복무를 진행해 일과 시간 외에는 시흥시민축구단 소속으로 K4리그에 출전했다. 리그 총 20경기에 나서 1골 2도움을 기록했다. 김대경은 7월 31일 자로 소집 해제됐다.

거여초-원삼중-강릉문성고-숭실대 출신으로 2013년 수원삼성 입단을 통해 K리그에 입문한 김대경은 2015년 인천에 새 둥지를 틀고 5시즌 동안 인천에서 활약하며 2015시즌 FA컵 준우승에 이바지했다. 김대경은 좌우 풀백과 윙어를 두루 소화할 수 있는 전술적 감초로서 크로스 능력과 연계 플레이 등에 능한 자원이다. 인천은 김대경의 합류로 측면 강화와 베테랑의 무게감을 동시에 얻을 수 있게 됐다. 

김대경은 “2년의 군 복무를 마치고 잘 복귀했다”며 “운동장 안에서 나의 능력을 보여주어 후반기에 팀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팀에 정말 좋은 선수가 돌아왔다는 것을 보여 드릴 수 있도록 많이 준비할 것”이라고 복귀 소감을 밝혔다.

한편, 후반기 팀 훈련에 합류한 김대경은 본래 자신의 등번호였던 36번을 달고 인천에서의 복귀전을 준비한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IUFC MATCH

NEXT HOME MATCH

준비중입니다

NEXT MATCH

준비중입니다

LAST MATCH

광주

1:1

12월 04일(토) 15:00

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