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인천유나이티드, 새로운 외인 하마드 영입…2년 계약

4115 구단뉴스 2019-01-29 1586


인천유나이티드, 새로운 외인 하마드 영입…2년 계약
스웨덴, 독일 등 유럽 무대에서 활약…이선 공격 자원


인천유나이티드가 측면 공격 강화를 위한 새로운 카드로 하마드를 낙점하여 영입했다. 계약 기간은 2년이다.

인천 구단은 29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천이 2019시즌 공격력을 한층 강화하기 위해 하마드를 영입하게 됐다. 유럽 무대에서 풍부한 경험을 지닌 하마드의 합류로 공격 전술의 다변화를 노리게 됐다”고 밝혔다.

하마드(173cm, 66kg)는 스웨덴, 이라크 국적을 동시에 가지고 있다. 중앙과 측면을 두루 소화하는 이선 자원인 하마드는 스웨덴, 독일, 벨기에 등 유럽 무대에서 오랜 시간 동안 활약했다. 그밖에 스웨덴 연령대 대표팀(U-17, U-18, U-19, U-21)에서도 꾸준히 부름을 받았고 지난해 스웨덴 A대표팀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2006-2007시즌 BK포워드 입단을 통해 프로 무대에 입문한 하마드는 2008시즌부터 2013시즌까지 말뫼FF(이상 스웨덴)에서 활약하며 총 152경기에 나서 28골 29도움을 기록했다. 그리고 2014시즌부터는 TSG 1899 호펜하임(독일)과 스탕다르 리에주(벨기에) 등을 거쳤고 최근에는 함마르뷔IF(스웨덴)에서 활약했다.

인천은 아길라르와 쿠비가 빠진 빈자리를 메우기 위해 부단히 새로운 외인 자원을 물색했다. 특히 중앙과 측면을 두루 소화할 수 있는 자원을 찾았고, 그 결과 하마드가 새롭게 인천의 외인으로 합류하게 되었다.

하마드의 최대 장점은 공격적인 장점을 두루 지녔다는 부분이다. 남다른 축구 센스와 패싱 능력을 비롯하여 드리블, 킥, 결정력, 플레이 메이킹, 탈 압박 등 공격적인 재능을 두루 보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하마드는 “인천에서의 새로운 도전을 기대하고 있다. 인천의 모든 팬들을 기쁘고 행복하게 해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동료들과 팀의 모든 구성원들에게 좋은 인상을 남기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컬 테스트 등 입단절차를 모두 마친 하마드는 오늘(29일) 태국 치앙마이로 떠나 선수단에 합류한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 구단뉴스

안데르센 인천 감독, 본격적인 동화 축구를 선보일 것을 다짐하다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 2019-01-30 392

IUFC MATCH

NEXT HOME MATCH

준비중입니다

NEXT MATCH

광주

V

12월 04일(토) 15:00
@광주축구전용구장

인천

LAST MATCH

인천

0:0

11월 28일(일) 16:30

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