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김도훈 팀 VS 이천수 팀, 족구 대결 사연은?

3515 구단뉴스 2015-02-13 2502
user image


김도훈 팀과 이천수 팀이 ‘인천유나이티드 족구왕’의 자리를 두고 맞붙었다. 무슨 사연일까.

지난 12일, 제주도에서 동계훈련을 소화하고 있는 인천의 김도훈 감독은 고된 훈련에 지친 선수들을 위해 예정된 오전 훈련을 취소하고 ‘선수단 족구 대회’라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했다.

참가 선수 및 코칭스탭 전원이 1인당 1만원씩 걷어 우승상금을 마련했고, 즉석에서 3인 1조로 짝을 이뤘다.

가벼운 부상으로 컨디션이 좋지 않은 안진범과 김대경이 심판을 보고 코칭스탭과 선수단 전원이 참석해 예선부터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쟁쟁한 예선을 뚫고 결승에 오른 두 팀은 김도훈 팀과 이천수 팀. 양 팀은 주거니 받거니 득점을 올리며 팽팽한 균형을 유지했으나 결국 김도훈 감독의 결정적인 실수 한 방을 놓치지 않은 이천수 팀이 우승을 차지했다.

김도훈 감독은 “남해, 중국, 제주로 이어지는 전지훈련 동안 선수들이 체력적으로 많이 지쳐있어서 레크레이션 겸 족구 대회를 마련했다. 간만에 부담 없이 진행된 자리인 만큼 선수들도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참여했고 나 역시 즐거운 시간 이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 선수단은 27일까지 제주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전지훈련을 소화할 예정이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 구단뉴스

인천UTD, ‘벨기에 특급’ 공격수 케빈 영입

홍보운영팀 2015-02-16 3149

IUFC MATCH

NEXT HOME MATCH

파이널라운드 준비중입니다

NEXT MATCH

포항

V

10월 24일(일) 15:00
@포항스틸야드

인천

LAST MATCH

인천

0:1

10월 06일(수) 19:00

강원